407
yesterday 403
visitor 23,292,768

웃긴글 웃긴글 웃긴자료 모아모아!!!

31

엄마가 칼을 사오셨는데

조회 수 30276 추천 수 0 2011.11.21 10:17:12

 
 
컬투쇼 사연 ㅋㅋㅋㅋ


--------------------------------------------------------


얼마전 어머니께서

백화점에서 칼을 세트로 사 오셨어요

 

며칠 뒤 재활용 하는 날에

전에 쓰던 칼도 버리게 되었어요

 

제가 일반쓰레기 봉투에 넣어서 버리려고 하자 아버지께서

 

"이 자슥아! 거따 버리면 나중에

분리수거 해 가시는 분들 다친단 말이야!"

 

이렇게 호통을 치시면서

 

"칼은 일단 들고 내려갔다가 이따 밑에서

종이 한장 주워서 그거에 말아서 버리자"

 

라고 하셨어요

 

그렇게 해서 저는

일반쓰레기 봉투를 들고

 

아버지는 한 손엔 칼을

한손엔 의류수거함에  버릴 헌 가방을 들고

엘리베이터에 탔습니다

 

1층으로 내려가던 도중 5층에서 엘리베이터가 섰어요

그리고 오층에 사는 훈남 오퐈가 탔습니다

 

훈남 오퐈가 제 옆에 바짝 섰습니다.

 

두근두근~

 

그런데 훈남 오퐈가 3층 버튼을 누르더라구요

저는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죠

 

"띵동 3층입니다."

엘리베이터가 3층에 섰어요

 

그런데 문이 열리는 그 순간

 

훈남 오퐈가 제 손목을 잡고 엘리베이터 밖으로

미친듯이 내 달렸어요

 

"어머! 어머! 왜 이러세요"

저는 놀라서 소리쳤죠

 

"잔말말고 뛰어! 방금 니 뒤에

미친X이 칼들고 서 있었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는 그 상황이 너무 웃겨서

 해명도 못하고

오퐈와 손을 잡고 달리기만 했어요. 오퐈 미안해요

 

한참을 달리다가 오퐈가 뒤를 한 번 돌아보더니

"으악!!!!!!!!!!!! 으아아아아아아 악!!!!!!!!!!!!!!!!!!!!!!!!!!!!!!!!!!!!!!!!"

 

 

엄청난 소리를 지르며

이번엔 아예 제 손을 놓고 빛의 속도로 도망가 버리는게 아니겠어요

 

저도 뒤를 쳐다봤죠

 

아버지께서 한 손에 칼을 들고 몇 오라기 안되는

머리카락을 휘날리며 미칠듯한 스피드로 쫓아오고 계셨습니다.

 

"야XX야!!!!!!!   내 딸 내놔라!!   이 XX 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딸을 빼앗긴 아버지도 극도의 흥분상태셨어요

 

결국 동네에 경찰차가 오고 나서야 사건은 마무리 되었어요

달아난 훈남오퐈가 경찰에 신고했더라구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 그 사건을 계기로 그 오퐈와 친해졌습니다만

우리 아버지께서는 아직 그 오퐈를 싫어하시는거 같아요.

 

조용한 동네에 경찰차까지 오게 된 사건으로

아버지는 아파트 주민들에게 제대로 눈도장 찍으셨고

 

며칠전에 동대표가 되셨습니다.
 
 

 

 

'헬로마켓'과 함께하는 스마트한 중고 아이템 거래

https://www.hellomarket.com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 남극의 패싸움 file 제리 2012-01-02 32992
30 컴공과 학생의 명함 file 제리 2011-12-19 36898
29 KBS 로그인 화면 file 제리 2011-12-19 33064
28 트럭에서 후광이 file 제리 2011-12-05 28845
27 베란다에서 만난 고양이 인형 [1] 제리 2011-12-03 28490
26 컵라면 엎음 file [1] 제리 2011-12-03 33888
25 이 아이는 자라서 file [1] 제리 2011-12-02 36529
24 땅콩 트럭 사고 후 제리 2011-12-02 28912
23 여동생의 패기 file 제리 2011-11-29 30588
22 PC방이면 이정도는 제리 2011-11-29 37240
21 급식의 최강자 제리 2011-11-29 37164
20 수영장에서 오줌누면 file 제리 2011-11-29 38741
19 코스프레의 최후 file 제리 2011-11-29 34480
18 교과서 훈남 만들기 제리 2011-11-22 30599
17 #### 연탄은행 사건 총정리 #### [1] 제리 2011-11-22 33913
16 가장 많이 틀리는 맞춤법 [1] 제리 2011-11-22 28546
15 사주기 싫다 file 제리 2011-11-21 37298
» 엄마가 칼을 사오셨는데 제리 2011-11-21 30276
13 답은 이미 적혀 있다 file 제리 2011-11-17 40269
12 유용한 팁 [1] 제리 2011-11-11 31255

Program Note 로그인 :)